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Q&A
[공지] 노블엔진 홈페이지가 …
[꿈꾸는 전기양과 철혈의 과…
《노블엔진 2017년 4월 2차 …
[리제로 10 + 리제로피디아] …
[Re : 제로부터 시작하는 이…
 
설문조사 - 설문조사 - <포춘 하모니> 인기 투표!
  • 3급 매니저, 치유담당 초파랑
  • 2급 매니저, 여동생담당 우연하
  • 1급 매니저, 츤데레담당 델피나
  • 불행아인가 행운아인가, 하필연
  • 모두의 대승운 파티, 대승운?!

 


[공모전] 인증입니다...(넌 나에게 빅엿을 줬어.)
글쓴이: 찬냥님
작성일: 15-05-10 21:36 조회: 1,776 추천: 0 비추천: 0

일단 빠르게 책 인증 갑니다.

사실 이거 인증글 쓰겠다고 저의 소중한 시간 24분을 투자해서 정말 열심히 누구보다 재밌는 글을 써서 이 글을 보는 사람들이 빵 터질 수 있도록 열심히 유머도 넣고, 재밌는 사진도 넣고 했는데


팅겼습니다.


음... 백업은 필수라는 것이 괜히 있는 말이 아니네요.


이것으로 엄청난 유머와, 재미를 담아낸 그 누구의 글보다 재밌음을 보장할 수 있는 저의 인증글은


사라졌습니다.


아쉬워 해주시길 바랍니다.


그럼 일단 저의 24분이라는 시간 중 4분이라는 시간을 투자한 글의 내용을 일부 올려보겠습니다.


영상을 배우는 사람으로서

개그 영상을 만들어서 인증하고 싶었습니다.

동영상을 찍기 1초 만에 핸드폰이 꺼졌습니다.


얏호 를 외치면서 그만뒀습니다.

사진만 찍었어요.


참고로 오늘 산 따끈 따끈한 책입니다.

그리고 태어나서 처음으로 란란루 를 보았습니다.

코믹존 가는 길에 있는 맥날에서 아이들에게 환한 미소를 지어주며 풍선을 나눠주고 있었죠.


무섭게 보였습니다....


제 눈이 계속 필터링을 하는 바람에 도망치듯 코믹존으로 갔죠.


뭐 그런 사소한 고난이 저에게 마왕니~~뮤 를 안겨다 주었죠. 아름다워요! 크흑...


리뷰 이벤트도 하고 싶었는데, 올릴 곳이 없다는 것을 깨닫고 말았습니다.


깔쌈하게 포기하는 것이 좋겠네요.


아쉽지만


정말 아쉽지만...


여튼 이것으로 간단한 리뷰를 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마지막으로 이 글을 봐주시는 모든 분들께 좋은 일들이 생기기를 바랍니다.


그럼 이제 웹소설 때의 일러스트를 옆에 끼고 누워서 책을 읽을 시간이네요. 감사합니다.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휴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주소 : 인천광역시 부평구 평천로 132 (청천동) TEL : 032-505-2973 FAX : 032-505-2982 email : novelengine@naver.com
 
Copyright 2011 NOVEL ENG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