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Q&A
[공지] 노블엔진 홈페이지가 …
[꿈꾸는 전기양과 철혈의 과…
《노블엔진 2017년 4월 2차 …
[리제로 10 + 리제로피디아] …
[Re : 제로부터 시작하는 이…
 
설문조사 - 설문조사 - <포춘 하모니> 인기 투표!
  • 3급 매니저, 치유담당 초파랑
  • 2급 매니저, 여동생담당 우연하
  • 1급 매니저, 츤데레담당 델피나
  • 불행아인가 행운아인가, 하필연
  • 모두의 대승운 파티, 대승운?!

 


제9기 1챕터의 승부 결과를 발표합니다.
글쓴이: 노블C
작성일: 14-07-10 18:13 조회: 14,554 추천: 0 비추천: 0
 노블엔진만의 작가 발굴 프로젝트, <제9기 1챕터의 승부>에 참여해주신 분들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9기를 맞이한 저희 <1챕터의 승부>는 편집부와 함께 새로운 작품을 만들어나가기 위한 노블엔진만의 특별한 공모전입니다. <소문의 학술명>, <매관매직 스크램블>, <손만 잡고 잤을 텐데?!> 등의 작품이 출간되었고, 그 외에도 다른 작품들이 출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제9기 1챕터의 승부>에는 그 어떤 때보다도 많은 분들이 참가해주셨고, 최종 단계까지 연재를 마무리하신 분들도 역대 최다였습니다. 중간에 포기한 작품 중에서도 감탄스러운 표현이나 센스를 보여주어, 마지막까지 연재되지 않은 것이 아쉬운 작품이  다수 있었습니다. 한 권의 이야기를 써내기 위해서는 끈기와 노력이 필요합니다. 부디 다음 기회에는 마지막까지 참가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각각 자신의 매력을 뽐내는 작품들 속에서 최종심사작을 고르는 작업은 쉽지 않았으나, 힘겹게 골라낸 만큼 독특한 매력을 가진 작품들이 선정될 수 있었습니다.
 <제9기 1챕터의 승부>에서는 참가자에 대한 피드백 방식을 수정하여, 최종심사작으로 선정된 작품들에는 심사위원 전원이 단평을 달아드렸습니다. 이것이 자신의 작품을 다각적으로 보고, 무엇이 장점이고 무엇이 단점인지, 그리고 어떻게 장점을 강화하고 단점을 보완할 것인지 판단하는 보조자료가 되기를 기대한 것이었습니다.
 실제로 작품을 준비하는 과정에서도 기획서와 원고를 통해 피드백을 주고받고, 그 과정을 통해 다듬은 원고가 출간되게 됩니다. 이 과정이 이후의 작품 활동에 있어서 작은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최종적으로, 이번 제9기 1챕터의 승부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당선작 : <무협 라이트노벨> - 유기농약초
 당선작 : <제 책을 리콜하러 왔습니다!> - miiin
 (*작품명 가나다순 입니다)

 유기농약초 님의 <무협 라이트노벨>은 현대 러브 코미디물의 분위기에 무협 소설의 각종 요소를 혼합한 작품으로서, 그 과정에서 발생하는 위화감을 작품의 감칠맛으로 삼은 독특한 작품입니다. 클리셰에 대한 이해와 그것을 활용해 이야기를 전개해나가는 능수능란함이 무엇보다 눈에 띈 작품이었습니다. 무협이라는 장르를 라이트노벨의 포맷에 어떻게 적응시킬 것인가 대한 고민의 흔적도 높게 평가할 수 있었습니다. 쉽지 않은 길이지만, 성공한다면 새로운 전형을 만들어낼 수 있는 에너지를 갖춘 작품입니다.
 
 miiin 님의 <제 책을 리콜하러 왔습니다!>는 자신의 책 판매량을 높여보고자 어리석은 시도를 했던 주인공이 겪게 되는 난감한 사건들을 그린 작품입니다. 매력적인 묘사와 통통 튀는 구성이 심사위원 전원에게 호평을 받았으며, 많은 독자들에게 받아들여질 수 있는 균형감을 잘 살린 점을 높게 평가했습니다. 자신의 장점을 파악하고 그걸 강조한 영리함이 특히 눈에 띄었습니다.


 <제9기 1챕터의 승부>에 당선되신 유기농약초, miiin 님께 축하의 인사를 드립니다. 동시에 두 편의 당선작을 배출하게 되어 기쁘기 그지없습니다. 그리고 <제9기 1챕터의 승부>에 참여하신 모든 분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다음 <제10기 1챕터의 승부>로 <1챕터의 승부>는 마무리됩니다. 하지만 그 후에도 여러분의 재능을 확인할 수 있는 또 다른 방식의 공모전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여러분의 도전은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히아린느 14-07-10 18:18
답변  
두분 모두 축하드립니다~!
트리군 14-07-10 19:37
답변  
축하드립니다. 그리고 난 영원한 고통의 늪으로...
타크준 14-07-10 19:56
답변  
덩실 덩실
KeyN 14-07-11 13:50
답변  
두분 모두 축하드립니다. 이제 출판을 위해 열심히 달려나가시길..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휴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주소 : 인천광역시 부평구 평천로 132 (청천동) TEL : 032-505-2973 FAX : 032-505-2982 email : novelengine@naver.com
 
Copyright 2011 NOVEL ENGIN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