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Q&A
[공지] 노블엔진 홈페이지가 …
[꿈꾸는 전기양과 철혈의 과…
《노블엔진 2017년 4월 2차 …
[리제로 10 + 리제로피디아] …
[Re : 제로부터 시작하는 이…
 
설문조사 - 설문조사 - <포춘 하모니> 인기 투표!
  • 3급 매니저, 치유담당 초파랑
  • 2급 매니저, 여동생담당 우연하
  • 1급 매니저, 츤데레담당 델피나
  • 불행아인가 행운아인가, 하필연
  • 모두의 대승운 파티, 대승운?!

 


[공모전] [인증]반월당의 기묘한 이야기2권 (인상 깊었던 대사!)
글쓴이: krum178
작성일: 15-05-10 22:41 조회: 3,307 추천: 0 비추천: 0

가게에서 사라지거나, 우리 눈앞에서 사라지면 곤란해집니다.

뭐랄까.. '이제 우리는 네가 없으면 안 돼'라고 말해준것 같아서 정말 흐뭇해요. '내가 이래도 그들은 아무말도 안해' 보다는 '그들은 내가 필요하다고 했어'라고 할때의 느낌은 많이 다르니까요. 제대로 확인을 받았다는 생각이 드네요^^

http://m.blog.naver.com/sin3029/220355548299
https://twitter.com/krum178/status/594868258764795904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휴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주소 : 인천광역시 부평구 평천로 132 (청천동) TEL : 032-505-2973 FAX : 032-505-2982 email : novelengine@naver.com
 
Copyright 2011 NOVEL ENGINE All rights Reserved.